홈 > 지역소식 > 지역소식
지역소식

구미시, 인프라 활용한 로봇산업 선도…생태계 구축 속도 낸다

내일뉴스 0 127 0 0

산자부 2024년 로봇 플래그쉽 공모사업선정, 9.4억 원 투입

로봇 전후방 기업 육성, 앵커기업-부품기업-연구기관의 공동연구센터 운영


2c11081afe60491c71da4739ef5f89b5_1715698944_097.jpg
 

구미시가 산업통상자원부(한국로봇산업진흥원) 공모 사업인 ‘2024년 로봇 플래그쉽 공모사업에 최종 선정됐다.

 

이번 사업은 94천만 원(4.7, 1.4, 3.3)을 투입해 시제품 개발, 사업화 지원, 창업캠프 운영 등 기술지원부터 창업지원까지 지역특화 로봇산업 생태계를 조성하고 부품기업 육성을 위한 기업 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구미시에는 LG전자, 인탑스 등 130여 개의 서비스로봇 선도기업과 부품기업이 있으며, 전국 유일 로봇 전문 인력 양성기관인 로봇 직업혁신센터를 보유하고 있다. 시는 이러한 첨단 로봇산업 인프라를 활용해 로봇 전후방 기업을 육성하고 앵커-부품 기업의 선순환적 로봇산업 생태계 조성에 나선다.

 

또한, 올해 경상북도 신규사업으로 추진 중인 경북 글로벌 로봇생산 거점 구축 지원사업과 연계한 선도기업-부품기업-연구기관의 공동연구센터(Joint-Lab)를 운영해 관내 로봇 선도기업을 발굴하고 육성할 계획이다.

 

김장호 구미시장은 구미시는 미래 먹거리인 첨단 로봇산업의 글로벌 시장 확대에 대응하고자 기업 지원, 전문인력 양성, 기술 개발, 서비스 로봇 보급 등을 선도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앞으로도 로봇 기업 집적화를 통한 자생적 성장동력을 확보하고 부품에서부터 완제품까지 전 주기적 순환 생태계 조성을 위해 관내 혁신기관과 인프라를 활용한 기업 지원을 지속해서 추진하겠다고 했다.

, , , , , ,

0 Comments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