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 > 포토뉴스
포토뉴스

구미시, 다문화 시대 선도…'Work in GUMI 취업 매칭 데이'개최

내일뉴스 0 32 0 0

관내 22개 기업과 3개 대학 유학생 150명 참가

유학생 취업 매칭 지원, 지역 일꾼에서 나아가 구미 시민으로



e327f0602b288230534aeb6f5aecec30_1717504669_631.JPG
 

구미시는 4일 호텔금오산에서 관내 외국인 유학생의 구미 취업과 정착 지원을 위한 ‘Work in GUMI 취업 매칭 데이를 개최했다.

 

유학생에게는 취업의 기회를, 지역기업에는 해외 인재 채용의 기회를 제공하는 만남의 장이 열렸으며, 22개 기업 인사담당자와 관내 3개 대학교 졸업 및 졸업 예정 유학생 150명 등이 참가해 성황을 이뤘다.


e327f0602b288230534aeb6f5aecec30_1717504701_7935.JPG
 

 취업을 희망하는 유학생은 기업 인사담당자 1:1 현장 면접 등 일자리 매칭과 함께 비자 전환 상담, 면접 메이크업 체험, 정장 대여, 이력서 사진 촬영, 가장 어울리는 색을 찾아주는 퍼스널컬러 진단, 안전 관련 VR 체험 등에 참여했다.

 

한 기업대표는지역기업의 인력난 해소를 위해 맞춤형 외국인 유학생 취업 매칭의 장을 마련한 구미시에 감사하며, 면접을 통해 실제 취업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비자 전환과 같은 애로사항도 함께 지원해 주길 바란다고 했다.

 

김호섭 구미부시장은이제는 외국인 유학생을 미래 구미시민으로 봐야 할 때로, 유학생들이 졸업 후 본국으로 돌아가는 것이 아니라 관내 기업에 취업해 구미에 터를 잡고 살아갈 수 있도록 정책적인 지원책을 마련해야 한다, “다른 문화의 다양성을 존중하고 포용하는 성숙한 시책으로 외국인 주민에게 선택받는 도시가 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했다.

 

구미시의 올해 3월 말 기준 등록 외국인 주민 수는 7,036명으로, 이중 유학생은 682명이다. 시는 다가올 청년인구 절벽과 산업인력 부족을 외국인 유학생으로 대체할 수 있도록 대학교, 지역기업과 협력해 유학생 유치, 학업, 취업, 정주까지 단계별 지원방안을 체계적으로 마련해 나갈 계획이다.

 

시는 지역산업에 필요한 인재 유치를 위해 지난해 금오공과대학교, 지역 8개 중견기업과 3자 간 상호협약을 체결했으며, 올해 3월에는 외국인 주민과의 원활한 소통을 위해 13개국 공동체 대표를 임명해 체계적인 관리에 힘을 쏟고 있다. 아울러, 관내 3개 대학 유학생의 지역에 대한 이해와 애착을 돕기 위한 산업시찰과 문화탐방을 연 4회 진행하고 있다.

 

또한, 외국인 주민의 복지지원을 위해 구미가톨릭근로자문화센터, 구미외국인노동자상담센터, 구미제일외국인상담센터, 경북외국인노동자상담센터와 구미외국인노동자쉼터 5개소를 운영 중이며, 매년 외국인 주민 문화축제도 개최하고 있다.


e327f0602b288230534aeb6f5aecec30_1717504750_1763.JPG
 

[이 게시물은 내일뉴스님에 의해 2024-06-04 21:41:31 취업뉴스에서 이동 됨]

, , , , , , , , ,

0 Comments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